검찰, 영장 재청구 검토
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8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하고 있다. 공동취재사진